리드맘 즐겨찾기 로그인 블로그 카페
아빠 육아는 6살 전에 시작! 엄마 도움도 필요해요
> 기획    |   2020년02월25일
정지은 (babygirl@leadmom.com) 기자 
[2020년 2월 25일] - '아빠 육아'라는 말 들어보셨나요? 아빠도 육아에 적극 참여해야 한다는 의미의 말입니다. 처음에는 아기도 잘 돌보고 육아에 적극 참여하던 아빠들이 시간이 지나면서 '육아는 엄마가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하지만 아이가 자라는 데 아빠와의 관계도 아주 중요합니다.


 

우리 아이들이 살아갈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 가장 필요한 능력을 갖춘 융합인재로 성장하는 데 아빠의 역할이 큽니다.


아빠는 학습보다 놀이를 통해 아이들의 극단적인 감각까지 자극, 리더십이나 사회성 발달에 긍정적인 영향을 줍니다. 또한 좌뇌와 우뇌가 잘 연결돼 공감능력이 뛰어난 엄마와 달리 좌뇌가 활성화돼 공감보다는 문제해결력이 뛰어난 아빠는 아이와 보다 더 논리적으로 대화하고 훈육합니다. 이는 아이가 사회성과 논리적인 사고를 기르는 데 도움이 됩니다. 학습적인 면에서 수리능력을 키우는 데도 효과적입니다. 




아빠 육아의 시작은 임신 중일 때부터


아이가 태중에 있을 때부터 아빠 효과가 발휘됩니다.


태아는 엄마의 고음보다 아빠의 중저음에 더욱 잘 반응한다고 하죠? 그 이유는 양수에서는 고음보다 중저음이 아이에게 우선적으로 도달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아빠의 낮고 굵은 목소리는 태아의 청각 세포를 조율해 어떤 의미인지를 구분하고 두뇌 회로를 자극해 뇌 기능을 발달시키는 데 도움이 됩니다. 태아의 청각 신경망이 완성돼 가는 임신 20주에서 24주 사이, 즉 5개월부터 아빠의 태담 태교가 특히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이렇게 적극적으로 태교에 동참하고 임신과 출산에 대한 지식을 공유하다 보면 남편들 역시 자연스레 아내의 신체적, 심리적, 정신적 수고와 부담을 느끼게 됩니다. 아내와 같은 주양육자로서의 기본 소양과 책임 의식을 갖게 되는 것이죠.




늦어도 6살 전에는 아빠 육아 시작해야


늦어도 만 2세부터 6살 이전에는 아빠가 육아에 적극 참여해야 합니다. 아빠와의 친밀함, 즉 빈번한 상호작용은 엄마에 대한 과도한 애착을 방지하고 건강한 분리와 개별화를 도울 수 있습니다.


많은 아빠들이 아이가 컸을 때 '친구 같은 아빠'이고 싶어 합니다. 이는 하루아침에 되는 것이 아닙니다. 아이가 어릴 때부터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합니다. 어릴 때 아빠와 함께 한 좋은 추억이 없는 아이들은 사춘기가 되면 아빠와 눈도 잘 마주치려 하지 않습니다. 아빠 입장에서는 열심히 일해서 먹이고 입히고 키워놨더니 자신을 나 몰라라 한다면서 섭섭하기도 하고 괘씸한 마음도 듭니다. 어릴 때 함께 좋은 좋은 추억들이 적기 때문에 친구 같은 아빠가 되는 것도 힘이 듭니다.



아빠 육아 참여는 시간보다 질이 중요


아직도 아이의 주양육자는 엄마이고 아빠는 도우미 정도로 생각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사회생활하느라 피곤해서 아이와 함께 할 시간이 없다고 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아빠의 육아 참여는 시간보다 질이 중요합니다. 아빠 육아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는 김영훈 박사는 하루에 딱 15분만 제대로 놀아줘도 된다고 강조합니다.



엄마는 문지기 역할 하지 않아야


아빠가 육아에 참여하는 데 엄마의 역할이 아주 중요합니다. 엄마가 아빠와 아이의 관계를 얼마나 인정하고 지지하느냐가 아빠 육아에 큰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죠. 부부의 사이가 얼마나 좋은 지도 아빠와 아이의 관계를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입니다.


많은 엄마들이 남편에게 육아에 적극 참여하길 바라지만 스스로 아빠 육아를 막는 '문지기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아빠와 있으면 아이가 울어서, 아빠와 밥을 먹으면 장난만 쳐서, 아빠와 노는 방식이 위험해 보여서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아빠의 육아 참여를 조절하거나 통제하는 것이죠.


아빠가 적극적으로 육아에 참여하길 바란다면 남편을 믿어주는 마음도 필요합니다.


 
 
 
+ 참고자료
하루 15분 그림책 읽어주기의 기적(김영훈 지음, 베가북스)


+ 도움말 문지효
미국에서 18개월 터울의 두 딸을 키우고 있는 엄마. 자녀 양육의 부담감과 호기심으로 유아 교육/아동 발달학 공부를 시작, 유아 교육 교사 자격증을 취득해 미국 프리스쿨 선생님으로 일하고 있다.





COPYRIGHT 리드맘 - (주)오감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스크랩
비상사태! 코로나19, 바이러스 제대로 알고 대처법 배울 수 있는 추천도서 (2020-02-27 23:56:43)
아이와 함께 가기 좋은 박물관·전시관 베스트 3 (2020-02-25 11:28:45)
아이가 어린이집에서 학대를 당한 ...
A형 독감 유행…감기와 독감은 무...
임산부 화장품 쓰는 법 따로 있다...
떼쟁이가 된 3살, 도대체 왜!!
러쉬? 아비노베이비? 유아 입욕제 ...
아이들과 가볼만한 이색 박물관 6...
아이와 첫 해외여행 어디가 좋을까...
"아이들 롱 패딩 준비하셨나요?" [...
첫돌 전, 성장에 따른 올바른 장난...
부모에게 힐링 되는, 부모 위한 동...
러쉬? 아비노베이비? 유아 입욕제 주관적...
스토케 '익스플로리 블랙골드 리미...
쁘띠엘린, '와우컵' 전용 파우치 ...
손오공, 집콕하는 키덜트 위한 '돔...
"잘했어" 대신 "고마워"라고 말해...
more
리드맘 뉴스, 기획, 리뷰는 최신 트렌드...
리드맘은 육아관련 최신 정보를 제공하는...